고성교육지원청, 코로나 19 개학 고3학생 등교생 맞이

> 뉴스 > 교육청소년

고성교육지원청, 코로나 19 개학 고3학생 등교생 맞이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5-20 오전 11:52:48  | 수정 2020-05-20 오전 11:52:48  | 관련기사 건


- 등교 지침 지키는지, 급식소 운영 실태도 살펴


등교 학생 격려 및 점검 모습.jpg

 

고성교육지원청(교육장 곽봉종)520(), 코로나 19로 연기되었던 고3 학생들의 등교 일을 맞아 관내 고등학교 등교 상황을 살피고 학생들을 맞이했다.

 

코로나 19로 인해 장기간 미루어 왔던 등교 개학을 맞이하여 교육장과 교육지원과장, 중등 장학사가 참여하여 관내 고등학교에서 등교하는 학생들을 학교 관계자들과 함께 맞이했다.

 

오랜만의 등교라 학생들은 반가움과 쑥스러움 속에서도 선생님들이 맞아주자 환한 웃음으로 답하고, 손소독제를 바르고, 발열 검자를 하는 것이 낯설어 어색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지만 자신들의 건강과 동료 학생들의 안전을 지킨다는 생각에 매우 적극 점검에 응하는 모습을 보였다. 교사들도 3개월 만에 맞이하는 학생들에게 덕담을 건넸다.

 

학생들을 맞이한 뒤 식당을 찾아 거리두기 스티커를 붙였는지, 손소독제를 두었는지를 비롯해 방역 사항들을 확인하고 개학에 따른 어려운 점과 건의사항들을 들었다.

 

곽봉종 고성교육장은 학생들에게 힘든 과정을 거쳐서 새롭게 시작하는 만큼 용기를 가지고 즐겁게 생활하자고 격려하며, 어려운 시기를 거친 만큼 더 굳은 각오로 학생들의 생활지도와 학력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해야 하며, 더구나 원격 수업으로 혹시 일어날 수도 있는 학생들의 학력 격차를 줄이는데 최선을 다해줄 것을 교사들에게 당부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북미 대화의 모색, 평화의 기회로 삼으려면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