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요리 전문 서울식당

> 뉴스 > 고성맛집

복요리 전문 서울식당

고성 인터넷뉴스  | 입력 2008-03-31 오전 8:29:45  | 수정 2008-03-31 오전 8:29:45  | 관련기사 0건

지난 저녁 음주가무가 심했던 주당들은 으레 이 곳 서울식당을 찾는다. 어느 식당이 그렇지 않은 곳이 있겠나만 서울식당도 주인 내외가 부지런해 항상 신선하고 정갈한 반찬들을 내놓는다.


요즘 같은 때에는 복 매운탕이나 복 지리를 시켜놓고 히레사께(ひれさけ) 한 잔을 곁들이면 좋을 듯하다.

 

▲ 복어 껍질 무침이다.

 

▲ 닭 똥집도 같이 나왔다. 이런데도 소주 한 잔 하지 않는다면 누구말처럼 `안주에 대한 모독`이다.

 

▲ 기다리던 복 매운탕이다. 이제 한 번만 끓고나면 먹을 수 있다.

 

▲ 주인 아주머니께서 준비 해준 참기름과 김이 깔려있는 그릇에 밥을 넣고 미나리와 콩나물을 건져서 고추장을 넣고 쓱쓱 비비면 맛있는 비빔밥을 먹을 수 있다.

 

▲ 밥을 비비노라면 어느새 복 매운탕이 알맞게 보글보글 끓고 익어있다.

 

▲ 한 잔씩 주거니 받거니 하고 나면 푸짐했던 밥상이 저렇게 변한다.

 

 

258 과 nate를 누르고 고성뉴스를 입력하면 언제어디서든 휴대폰으로 고성인터넷뉴스를 볼 수 있습니다.

 

-Copyrightsⓒ고성인터넷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지역인터넷언론협회 뉴스 이용규칙에 따른 저작권을 행사합니다.>

고성 인터넷뉴스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무엇하는 곳인가!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