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전통규방공예 수료생, 제15회 대한민국 남북통일 세계 환경예술대전에서 수상

> 뉴스 > 인사&동정

고성군 전통규방공예 수료생, 제15회 대한민국 남북통일 세계 환경예술대전에서 수상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3-06-27 오후 03:17:11  | 수정 2023-06-27 오후 03:17:11  | 관련기사 건

[포맷변환2-2 고성군 전통규방공예 수료생, 제15회 대한민국 남북통일 세계 환경예술대전 수상.jpg

 

고성군 농업기술센터에서 운영하는 전통규방공예반 수강생 조양자 씨가 대한민국 남북통일예술 협회에서 주관하는 2023년 제15회 대한민국 남북통일 세계 환경예술대전에 작품을 내 동두천시 의회의장상인 명장상을 받았다.

 

대한민국 남북통일 세계 환경예술대전은 서예, 한국화, 공예 10개 분야로 공모하며, 국회의장상, 통일부장관상, 환경부장관상, 국가보훈처장상, 동두천시의회의장상(명인, 명장상)을 받는다.

 

[포맷변환2-1 고성군 전통규방공예 수료생, 제15회 대한민국 남북통일 세계 환경예술대전 수상.jpg


조양자 씨가 규방공예 부문 출품작 사선보 조각보 아름다운 시간들로 받은 동두천시의회의장상 명장상은 대한민국 남북통일예술 협회 초대작가 경력이 15년 이상인 사람에게는 그 분야에서 최고의 전문성을 갖춘 사람만 받을 수 있어서 뜻이 크다.

 

조양자 씨는 지난해에도 고성군에서 전통규방공예 교육을 수강하면서 공모전에 조각보 행복한 날들을 출품하고 동상을 받아, 올해로 2년 연달아 상을 받았다.

 

규방공예는 조선 시대 규방에 모여 바느질로 여러 가지 생활용품을 만들던 것에서 시작됐는데, 원단으로 보자기·주머니와 같은 소품을 만든다.

 

조양자 씨는 바쁜 일상 속에 틈틈이 전통규방공예 수업을 들으며 원단을 한 땀 한 땀 바느질해 만들어 낸 작품들이 입상까지 이어져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출품작은 621일부터 28일까지 동두천 시민회관 전시장에서 입상작을 전시해 일반에 공개하고 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기고] 공무원의 적극적인 업무 추진이 고성군 발전의 원동력 된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