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오광대 영원한 할미, 설송 이재훈 전승교육사 별세

> 뉴스 > 인사&동정

고성오광대 영원한 할미, 설송 이재훈 전승교육사 별세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2-09-29 오후 04:54:42  | 수정 2022-09-29 오후 04:54:42  | 관련기사 건

이재훈-프로필 (1).jpg

 

국가무형문화재 고성오광대보존회 전승교육사 이재훈 선생이 지난 925일 새벽 부산에서 별세했다.

 

이재훈 선생은 1947년 고성 동해면에서 태어나 1971년 고성오광대에 입문하고, 뛰어난 기·예능을 인정받아 2000년 전승교육사로 인정됐다.


평생을 고성오광대와 함께하면서 무엇보다 5과장 할미(큰어미) 구실을 주로 하고, 5과장 구성을 전수하면서 고성오광대보존회 발전에 크게 이바지했다.


설송(雪松)이라는 이름답게 하얀 눈처럼 순수하고 늘 푸른 소나무처럼 고성오광대와 함께 했던 이재훈 선생을 기리며 고성오광대보존회는 27일 전수교육관 앞마당에서 노제를 지내고 이상근 군수를 포함한 여러 문화·예술관계자들, 고성오광대보존회원들이 가족과 함께 마지막 그가 가는 길에 배웅했다.


이재훈선생님 노제 (1).JPG


이재훈선생님 노제 (2).JPG


Untitled-1.png


Untitled-2.png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최소 2천만 원 드는 정자 쉼터, 왜 틀어 막았나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