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영화]쎄시봉, 7번째 아들

> 뉴스 > 문화&영화소개

[주말영화]쎄시봉, 7번째 아들

김미화 기자  | 입력 2015-02-05 오후 05:29:02  | 수정 2015-02-05 오후 05:39:48  | 관련기사 82건

640700Max2014cestsibon_p04

 

쎄시봉

 

개봉 20150205

감독 김현석

출연 김윤석 , 정우 , 김희애 , 한효주 , 장현성 , 진구 , 강하늘 , 조복래 , 김인권 , 권해효 , 문지인

상영시간 122

관람등급 15세 이상 관람가

장르 드라마

제작국가 한국

제작년도 2015

 

640700Max2014cestsibon_s03

 

640700Max2014cestsibon_s04

 

640700Max2014cestsibon_s05

 

한국 포크 음악계의 전설이 된 트윈폴리오에 제 3의 멤버가 있었다?!

 

640700Max2014cestsibon_s06

 

640700Max2014cestsibon_s10

 

640700Max2014cestsibon_s08

 

한국 음악계에 포크 열풍을 일으킨 조영남, 윤형주, 송창식, 이장희 등을 배출한 음악감상실 쎄시봉’, 젊음의 거리 무교동 최고의 핫플레이스였던 그곳에서 마성의 미성윤형주와 타고난 음악천재송창식이 평생의 라이벌로 처음 만나게 된다.

 

640700Max2014cestsibon_s11

 

640700Max2014cestsibon_s07

 

쎄시봉사장은 이들의 가수 데뷔를 위해 트리오 팀 구성을 제안하고, 자칭 쎄시봉의 전속 프로듀서 이장희는 우연히 오근태의 중저음 목소리를 듣고 그가 두 사람의 빈틈을 채워줄 숨은 원석임을 직감한다.

 

640700Max2014cestsibon_s17

 

640700Max2014cestsibon_s12

 

640700Max2014cestsibon_s13

 

640700Max2014cestsibon_s15

 

기타 코드조차 제대로 잡지 못하는 통영 촌놈 오근태는 이장희의 꼬임에 얼떨결에 트리오 쎄시봉의 멤버로 합류하게 되고 그 시절,

 

640700Max2014cestsibon_s16

 

640700Max2014cestsibon_s23

 

640700Max2014cestsibon_s18

 

640700Max2014cestsibon_s20

 

640700Max2014cestsibon_s19

 

모든 남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쎄시봉의 뮤즈 민자영에게 첫눈에 반해 그녀를 위해 노래를 부르기로 결심하는데....

 

640700Max2014cestsibon_s21

 

그 시절, 젊음의 거리 무교동을 주름잡던 음악감상실 쎄시봉’`

모두의 마음을 사로잡은 단 한명의 뮤즈 그리고 잊지 못할 가슴 시린 첫사랑의 기억...

 

640700Max2014cestsibon_s22

 

640700Max2014cestsibon_s09

 

640700Max2015Seventhson_c03

 

7번째 아들

 

개봉 20150211

감독 세르게이 보드로프

출연 제프 브리지스 , 벤 반스 , 줄리안 무어

상영시간 102

관람등급 12세 이상 관람가

장르 액션 , 판타지

제작국가 미국

제작년도 2014

 

640700Max2015Seventhson_c05

 

100년에 한 번 붉은 달이 뜨면 세상을 구할 단 하나의 운명이 깨어난다!

 

640700Max2015Seventhson_s01

 

100년만에 전설 속 붉은 달이 뜨고 대마녀 멀킨(줄리안 무어)과 어둠의 존재들이 되살아나면서 세상은 멸망의 위기에 빠진다.

 

640700Max2015Seventhson_s02

 

640700Max2015Seventhson_s03

 

640700Max2015Seventhson_s04

 

한편, ‘7번째 아들의 7번째 아들(벤 반스)은 매일 밤 꿈에 나타나던 남자 그레고리(제프 브리지스)와 만나게 되고 그는 톰만이 세상을 구할 유일한 희망이라며

 

자신과 함께 절대 악과 맞서 싸워야 한다고 하는데

 

 

640700Max2015Seventhson_s05

 

640700Max2015Seventhson_s06

 

640700Max2015Seventhson_s07

 

640700Max2015Seventhson_s08

 

640700Max2015Seventhson_s09

 

640700Max2015Seventhson_s10

 

640700Max2015Seventhson_s11

 

 

 

 

 

김미화 기자 gsinews@empal.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관련기사 82건 보기

칼럼&사설전체목록

[기고] 공무원의 적극적인 업무 추진이 고성군 발전의 원동력 된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