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과장님, 도로포장이 이상합니다

> 뉴스 > 기자수첩

건설과장님, 도로포장이 이상합니다

한창식 발행인  | 입력 2020-09-28 오후 05:32:59  | 수정 2020-09-28 오후 05:32:59  | 관련기사 건

7.jpg

- 이 따위 아스팔트 마감이 어디에 있나 


송학리 일대 도로포장을 새로 했는데, 2차선 도로와 이면의 1차선 도로가 이토록 차이가 납니까?

 

2차선 큰 도로는 특별히 도로면 아스팔트가 잘못 깔렸다고 보기 어렵지만 이면도로 아스팔트는 며칠 뒤가 되면 아스팔트 자갈이 모두 길 위로 튀어 올라 돌아다닐 것만 같습니다.

 

심지어 도로 가운데는 30cm 폭정도 한 줄로 길게 큰 자갈이 듬성듬성 깔려 있는 것이 너무나도 다른 모습입니다. 옛 도로포장과 겹치는 곳을 눈여겨보시면 확연히 차이가 납니다.

 

8.jpg


9.jpg

- 가운데 길게 굵은 자갈이 깔린 것이 확연하다


도로포장은 대체로 좀 굵은 자갈을 먼저 깔고 마지막에, 모래 정도는 아니지만, 굵기가 작은 것으로 반듯하게 마무리 하는 걸로 알고 있는데 지금 깔아놓은 곳 누가 봐도 이상합니다.

 

저 도로가 틀림없이 며칠 지나면 자갈이 터덜터덜 굴러다닐 것 같습니다.


2.jpg

- 옛 도로와 새로 연결되는 곳 보면 아스팔트 자갈 알갱이 굵기 차이가 확 드러난다. 신발크기와굵은 자갈 크기를 보라, 저게 며칠이나 견디겠는가.

6.jpg

- 그런데 2차선 도로는 많이 다르지 않은가

11.jpg

-가운데 굵은 자갈과 양 옆으로는 가는 자갈 알갱이가 확 차이난다.

3.jpg

- 이건 그 옆의 오래 전 도로인데 기름기가 다 빠졌어도 아스팔트 알갱이들은 모두 작다. 그래서 잘 붙어 있어서 아스팔트를 새로 깔아야 할 필요성을 못 느낀다.

10.jpg

- 이거 확실히 너무하지요?




한창식 발행인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곧 사람들이 몰려 들텐데~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