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보훈명예수당, 2021년 전국 최고수준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보훈명예수당, 2021년 전국 최고수준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1-01-07 오후 03:31:49  | 수정 2021-01-07 오후 03:31:49  | 관련기사 건


- 국가 위한 헌신 잊지 않고 보답하는 보훈행정

 

고성군(군수 백두현)이 국가를 위한 헌신을 잊지 않고, 보답하기 위해 올해 1월부터 전국 최고수준의 보훈명예수당을 지원하기로 했다.

 

국가유공자 및 보훈대상자 예우 강화는 민선7기 백두현 고성군수의 공약사항으로, ‘고성군 국가보훈대상자 등 예우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개정하여 월 5만원을 올리기로 해 올해부터는 전국 최고 수준의 보훈명예수당을 지원하게 된다.

 

또 고성군은 2019년 조례 개정으로 참전유공자, 전몰군경유족에 한정해 지급하던 대상자 범위를 넓혀 전상군경 본인과 유족, 무공수훈자, 보국수훈자, 독립유공자유족, 공상군경 본인과 유족, 참전유공자의 미망인으로 해 495명에서 1,360명까지 범위를 넓혔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2020년 현충일 추념사에서 지금의 번영된 나라의 토대는 보훈가족들의 희생과 헌신으로 만들어졌으므로 보훈가족의 영예로운 여생을 책임지고 보답하는 것이 국가와 지방자치단체의 의무이다며 보훈가족의 예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또 보훈단체장과 열었던 간담회에서도 나라를 위한 희생을 결코 잊지 않고 보답하겠다고 약속한 적 있다.

 

고성군 관계자는 명예수당을 올리는 것만으로 보훈가족에 대한 예우를 다한 것이 아니라, 보훈가족들의 명예를 높이고 생활에 불편함이 없도록 여러 시책을 벌이고 꼼꼼히 챙겨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고성교육재단 앞날이 창창하기를 바란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