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천면 나동마을 담장, 새롭게 태어난다

> 뉴스 > 읍면동뉴스

개천면 나동마을 담장, 새롭게 태어난다

박경현 기자  | 입력 2017-06-22 오후 05:14:03  | 수정 2017-06-22 오후 05:14:03  | 관련기사 건

- 고성군-한국토지주택공사, ‘색깔있는 농촌마을 벽화사업전개

 

개천면 나동마을이 한국토지주택공사와 협력해 색깔 있는 농촌마을 벽화사업을 벌이고 있다.

 

21일부터 23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벽화사업은 지난 420, 고성군과 한국토지주택공사가 체결한 나눔으로 행복한 고성 만들기협약으로 마련됐다.

 

고성군자원봉사센터, 고성군자원봉사단체협의회, 경상대학교 대학생 자원봉사자, 한국토지주택공사 직원 등 130여 명의 봉사자들은 나동마을 주민들에게 보다 쾌적한 환경을 선물하기 위해 담벼락에 바탕색을 칠하고 다양한 캐릭터를 활용해 꾸미는 작업을 3일간 진행할 예정이다.


개천면 나동마을 담장, 새롭게 태어난다(2).JPG

 

작업 이틀째인 22일 오전, 오시환 고성군수 권한대행과 자원봉사 활동이 진행 중인 개천면 나동마을 현장을 방문해 자원봉사자들을 격려했다.

 

오시환 고성군수 권한대행은 마을에 생기와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봉사활동에 참여해 준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앞으로도 우리지역 주민들이 행복해 질 수 있는 다양한 사회 공헌 협력 사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개천면 나동마을 담장, 새롭게 태어난다(1).JPG





박경현 기자 bghhyoni@naver.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기고] 어촌뉴딜300 사업은 끝이 아닌 시작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