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화면 일심 여자경로당, 교육발전기금 1500만 원 기탁

> 뉴스 > 읍면동뉴스

회화면 일심 여자경로당, 교육발전기금 1500만 원 기탁

김미화 기자  | 입력 2015-03-30 오전 10:35:52  | 수정 2015-03-30 오전 10:35:52  | 관련기사 1건

640일심 경로당, 고성군교육발전기금 기탁.jpg



후배양성에 뜻을 모은 할머니들의 아름다운 기부

 

고성군 회화면 일심 여자경로당 이행임(86) 회장은 27일 오전, 고성군청을 방문해 고성군교육발전기금으로 1,500만 원을 기탁했다.

 

일심 여자경로당은 19939월 등록돼 회화면 복지회관을 빌려 사용하다가 복지회관 리모델링으로 경로당이 해산되자 할머니들은 후배양성을 위해 지금까지 모은 회비와 찬조금으로 마련한 1,500만 원을 교육발전기금으로 기탁하게 된 것이다.

 

이행임 회장은 “22년간 경로당을 다닌 48명의 할머니들의 마음이며, 비록 큰 금액은 아니지만 고성군의 발전적인 미래를 위해 지역의 학생들에게 아낌없이 지원해 달라고 말했다.

 

김오현 교육발전위원회 이사장은 이렇게 소중하고 의미 있는 장학금을 기탁받아 감사하며 기탁자의 뜻을 받들어 장학금의 수혜범위를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창의적인 인재육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 나가겠다.”고 말했다.

 

고성군 교육발전위원회는 2003년도 8월에 설립돼 현재까지 64억 원의 기금을 조성하고 장학사업으로 48,900만원, 인재육성과 교육환경 개선사업으로 226,700만 원을 집행했다. 아울러 2020년까지 교육발전기금 100억 원 조성을 위해 지역교육 발전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모금 분위기 조성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김미화 기자 gsinews@empal.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기고] 공무원의 적극적인 업무 추진이 고성군 발전의 원동력 된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