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가면 종생마을 허영도 씨, 블루베리 기부

> 뉴스 > 읍면동뉴스

대가면 종생마을 허영도 씨, 블루베리 기부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2-07-05 오후 02:56:45  | 수정 2022-07-05 오후 02:56:45  | 관련기사 건


- 홀로 사는 노인들에게 지원


7-1 대가면 종생마을 허영도 씨, 블루베리 기탁.JPG

 

대가면 종생마을에서 블루베리를 기르는 세윤 농원의 대표 허영도 씨가 74일 홀로 사는 지역 노인들을 위해 블루베리 30 박스(45만 원 어치)를 대가면에 맡겼다.

 

허영도 씨는 건강이 좋지 않은 어르신들이 블루베리를 드시고 밝고 건강하게 생활하시는 데 적으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기부했다고 말했다.

 

허영도 씨는 3년 전부터 해마다 소중한 기부를 하고 있는데, 평소 노인들의 복지와 건강을 위해 여러 가지로 도움을 주고 있어서 주민들한테서 칭찬이 자자하다.

 

블루베리는 눈에 좋은 안토시아닌이 풍부해 눈의 피로를 풀어주고 칼로리와 지방도가 낮은데다 미네랄과 비타민이 풍부해 노약자들에게 더 없이 좋은 과일이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최소 2천만 원 드는 정자 쉼터, 왜 틀어 막았나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