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면, 가뭄 극심지역 긴급 급수작업 실시

> 뉴스 > 읍면동뉴스

동해면, 가뭄 극심지역 긴급 급수작업 실시

박경현 기자  | 입력 2016-08-25 오후 04:35:16  | 수정 2016-08-25 오후 04:35:16  | 관련기사 건

640동해면 급수현장.jpg 

  

동해면(면장 박형옥)은 지난 24, 가뭄피해 최소화를 위해 동부농협의 지원을 받아 10톤 규모의 급수차 2대를 동원해 내곡리 지역에 긴급 농업용수 급수작업을 실시했다.

 

동해면에서는 바닷물이 유입된 줄 모른 채 논에 물대기 작업을 실시한 농가와 농업용수가 없어 타들어 가고 있는 농작물 등 가뭄 피해가 가장 극심한 농지를 중심으로 농업용수 120톤을 공급했다.

 

급수를 지원받은 농민은 농업용수 지원이 절실한 상황에 물이 공급돼 큰 걱정을 덜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박형옥 동해면장은 이번 급수지원이 가뭄으로 고통을 겪고 있는 농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앞으로도 가뭄 피해 극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경현 기자 bghhyoni@naver.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기고] 공무원의 적극적인 업무 추진이 고성군 발전의 원동력 된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