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산골마을 다둥이가족 탄생을 축하합니다!

> 뉴스 > 읍면동뉴스

고성군, 산골마을 다둥이가족 탄생을 축하합니다!

박경현 기자  | 입력 2016-02-25 오후 05:28:11  | 수정 2016-02-25 오후 05:28:11  | 관련기사 0건

고성군 개천면 산골마을에서 다둥이가족이 탄생했다.

 

640고성군 개천면 다둥이가족.jpg

 

 

고성군(군수 최평호)은 최근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넷째를 출산한 개천면 박격원 씨와 표영임 씨 가정을 방문해 다둥이가족의 탄생을 축하했다.

 

박 씨 가정은 올해 일곱 살인 큰 아들을 비롯해 다섯 살 둘째 아들, 세 살인 셋째 아들 이번에 태어난 딸까지 건강한 31녀를 두게 됐다.

 

군이 저 출산 현상 대응과 인구증가를 위해 추진하는 인구증가시책에 관한 조례에 따라 박 씨 가정은 300만 원의 출산장려금을 지원 받는다. 출산장려금은 첫 달 60만원을 시작으로 매달 10만원씩 총 25회에 걸쳐 지급된다. 아울러 출생신고 당시 5만원 상당의 농수산물 상품권도 출생신고 축하 선물로 지원 받았다.

 

또 추가적으로 5년간의 건강보험료 지원과 20만원 상당의 한방 첩약이 지원될 예정이다.

      

허옥희 주민생활과장은 고성군에 넷째 아이가 태어난 것은 큰 경사다저 출산 문제가 심각한 요즘 다자녀 가구에 대한 다양한 지원과 혜택으로 사회적인 장려가 필요한 만큼 다자녀 가정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격려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고성군은 출산장려금 지원과 출생신고 축하 선물 지원, 찾아가는 산부인과 운영, 엽산제와 철분제 지원, 영양 플러스 사업을 통한 영양보충식품 지원 등 임신과 육아에 걸쳐 다양한 출산지원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

 

 

 

박경현 기자 gsinews@empal.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기고] 공무원의 적극적인 업무 추진이 고성군 발전의 원동력 된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