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소 럼피스킨병 긴급 백신접종 실시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소 럼피스킨병 긴급 백신접종 실시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3-11-02 오후 03:26:25  | 수정 2023-11-02 오후 03:26:25  | 관련기사 건

2-2 방역이 최우선! 고성군, 소 럼피스킨병 긴급 백신접종 실시.JPG

 

고성군(군수 이상근)111일부터 10일까지 소 럼피스킨병의 확산을 막기위해 모든 소 사육 농가를 대상으로 럼피스킨병 백신 긴급 접종을 실시한다.

 

이상근 고성군수는 접종 첫날인 1, 현장을 찾아 접종 현황과 접종 방법을 살피고, 소 사육 농가가 힘들어 하는 점들을 듣고 노고를 격려했다.

 

지난달 20일 럼피스킨병이 처음 발병한 뒤, 급속도로 확산될 뿐만 아니라 경남 권에서도 럼피스킨병이 생기고 있어서 고성군에서는 긴급히 지역 공수의사에게 백신을 공급하고 접종을 서두르고 있다.

 

무엇보다 고성군은 럼피스킨병 백신은 접종 난이도가 높은 피하 접종을 원칙으로 해 비전문가 접종이 어렵다 판단하고, 더 빠르고 안전한 접종을 위해 긴급 예비비 11천만 원을 긴급 편성해 수의사, 보정 요원, 공무원으로 이루어진 접종반을 꾸려 전염병 차단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소 키우는 농가를 찾은 이상근 군수는 확산 속도가 빠르고 이웃한 창원시에서도 생겨나 농가에서 불안해 하니 소독제와 같은 방제약품 배부와 철저한 농장 차단 방역 지도, 공동방제단 운영에도 신경 써서 군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고성군은 백신 접종을 하더라도 항체가 형성되기까지 3주 정도가 걸리므로 흡혈 곤충 방제와 철저한 예방접종으로 럼피스킨병이 생기지 않도록 온힘을 기울일 예정이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기고] 어촌뉴딜300 사업은 끝이 아닌 시작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