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발전소 주변 자영업자 대금 체불 없애기 위해 노력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발전소 주변 자영업자 대금 체불 없애기 위해 노력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1-09-14 오후 04:46:32  | 수정 2021-09-14 오후 04:46:32  | 관련기사 건

3-1 발전소 주변 자영업자 대금 체불 해소를 위한 적극 노력.jpg

 

고성군은 지난 상반기 하이화력발전소 시행사인 SK건설()2·3차 협력사에 음식점과 기자재 체불 대금이 해결되도록 강력하게 요청한 결과, 3개월 만에 15곳 가운데 13, 24천만 원 정도의 체불금을 해결했다.

 

하이화력발전소가 올해 10월 준공됨에 따라 고성군은 상반기에 이어 9월에도 관내 하이면의 자영업자 25(음식점 18, 기자재와 장비 7)을 찾아가 추가 체불이 있는지를 조사했다.

 

그 결과 음식점 4곳에 1억 원, 기자재와 장비 5곳에 21천만 원, 모두해서 31천만 원 정도의 대금 체불을 확인했다.

 

대금 체불을 없애기 위해 913일 산업건설국장 주재로 시공사 SK건설 관계자와 간담회를 열고 시공사 쪽에 관내 업체 체불이 원만히 해결될 수 있도록 적극 협조를 요청했다.

 

이런 요청에 시공사에서는 자영업자들의 경제 형편상 어려움을 해결하는데 협조하기로 약속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파리 목숨과 같은 계약직 노동자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