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저수지와 하천 생태복원용 어린물고기 풀어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 저수지와 하천 생태복원용 어린물고기 풀어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9-25 오전 11:59:11  | 수정 2020-09-25 오전 11:59:11  | 관련기사 건


- 관내 주요 저수지와 하천에 붕어·미꾸리 25천 마리 풀어줘


1-1 저수지 및 하천 생태복원 어린물고기 방류-영현면(저수지).jpg

 

고성군(군수 백두현)924, 내수면 수산자원을 늘리고 생태계를 되돌려 놓기 위해 경상남도 수산자원연구소 민물고기연구센터에서 붕어·미꾸리 어린고기 25천여 마리를 도움받아 영천강(영동둔치공원)을 비롯한 5개 수면에 풀어줬다.

 

이번에 풀어준 붕어·미꾸리는 하천, 저수지에 사는 잡식성으로 민물 어류의 대표 어종으로 알려져 있고, 수요조사 결과 군민들이 풀어주기를 바라는 토종 어종들로, 풀어줄 때에는 4~5cm 안팎의 크기지만 17cm이상으로 자라게 된다.

 

1-2 저수지 및 하천 생태복원 어린물고기 방류-대독천(하천).jpg


이번에 풀어준 고기는 경상남도 수산자원연구소 민물고기연구센터의 도움을 받은 것으로 지난 3월 모든 읍·면을 대상으로 한 수요조사 결과에 따라 붕어 17만 마리, 잉어 10만 마리와 다슬기를 10월경에 한 번 더 풀어줄 예정이다.

 

또 고성군은 군비 확보 사업 말고도 경상남도 수산자원연구소에 어린고기 무상 지원을 적극 건의해 은어, 빙어, 메기, 버들치, 미꾸리를 고성군 주요하천에 풀어주고 있다.

 

박은정 어업생산담당은 앞으로도 주요 저수지(소류지) 하천에 군민들이 바라는 어린고기 풀어주는 사업을 늘려나갈 계획이라며 이 사업으로 내수면의 생태계가 되돌아오고, 사람들이 찾아옴으로써 군민 소득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곧 사람들이 몰려 들텐데~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