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문화예술교육사 김태호 씨, 국악 전국대회 대통령상 받았다

> 뉴스 > 인사&동정

고성군 문화예술교육사 김태호 씨, 국악 전국대회 대통령상 받았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2-07-04 오후 01:37:27  | 수정 2022-07-04 오후 01:37:27  | 관련기사 건

2-4 고성군 문화예술교육사 김태호 씨, 국악 전국대회 대통령상 수상.jpg

 

고성군(군수 이상근) 문화예술교육사로 근무하고 있는 김태호 씨가 625, 26일 이틀 동안 열린 20회 무안 승달 국악 대제전에서 대통령상을 받았다.

 

무안 승달 국악 대제전은 대한민국 국악 명가 강윤학의 명인·명창인 강용안, 강태홍, 강남중 선생들의 정신을 기리고, 전국의 국악 신인들을 찾아 길러내기 위해 열린다.

 

새 국악인 등용문으로서 권위 있는 이 대회는 무용, 관악, 현악, 고법, 판소리, 가야금병창 6부문으로 치러지는데 부문마다 1위 가운데 종합대상을 가려 대통령상을 준다.

 

김태호 씨가 이번 대회에 출전한 종목은 승무(이매방류), 무엇보다 예술성을 높이 평가받아 대상을 받게 됐다.

 

김태호 문화예술교육사는 고성농요보존회에서 예술행정가의 길을 걷고 있는데, 국가무형문화재 종묘제례악, 진주검무, 가산오광대 이수자로 여러 영역에서 예술혼을 펼치고 있다.

 

김태호 씨는 지난 10년 동안 스승님이신 임이조 선생님이 안 계셔서 힘든 예술 활동을 이어왔다이 상을 스승님과 갑작스레 작고하신 아버지 영정에 올릴 수 있어서 그것만으로도 만족하고 뿌듯하다고 말하고 앞으로 더욱 정진해 두 분에게 자랑스러운 춤꾼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어이, 고성군 행정! 나랏돈 제대로 쓰는지 좀 똑바로 살펴라!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