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류형 관광자원 개발하고, 관광 흐름 선점 ‘한 달 살이’ 정책 연다

> 뉴스 > 관광문화뉴스

체류형 관광자원 개발하고, 관광 흐름 선점 ‘한 달 살이’ 정책 연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1-02-03 오후 03:21:01  | 수정 2021-02-03 오후 03:21:01  | 관련기사 건

2-2 고성형 한 달 살이 살으리 살으리랏다 고성에 살으리랏다-학동가족(이지환).jpg

 

생활하며 여행하는 장기체류 여행 정책인 한 달 살이사업을 올해 3월부터 시작한다.

 

한 달 살이사업은 관광객이 여행계획을 짜고, 체험하는 개별여행 경향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에 발맞춰, 코로나19 이후 바뀌게 될 여행 흐름을 선점하기 위해 벌이는 사업이다.

 

이번 정책은 고성군을 찾을 기회가 적은 경상남도 밖 지역민을 대상으로 해 많은 관광객이 고성을 찾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한 달 살이체험여행 참가 신청은 경남지역 밖 거주자로 만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는데, 청년·여행작가·파워블로거와 같이 고성 관광을 널리 알릴 수 있는 자를 특별대우 한다.

 

2-1 고성형 한 달 살이 살으리 살으리랏다 고성에 살으리랏다-공룡동굴(배춘덕).jpg


한 달 살이사업에 뽑힌 참가팀에게는 최소 3일부터 최대 30일 기간 동안 팀마다 하루 5만 원 이내의 숙박비와 문화예술 체험·농어촌 체험·관광지 입장료(개인별 5~8만원)를 도와주며, 개인 유튜브, 블로그, SNS에 고성 관광 자원을 널리 알리는 임무를 수행하게 된다.

 

한 달 살이사업은 코로나19와 관련해 생활 속 거리두기로 예방할 수 있는 수준 일 때 시작하고, 참여자가 고성 관광하던 가운데 발열, 기침, 인후통과 같은 코로나19 증세가 나타나면 곧바로 사업을 중단한다는 방침이다.

 

고성군 관계자는 매력 있는 고성군의 구경거리와 체험거리를 많은 사람들이 찾아와 즐길 수 있도록 해 코로나19 이후 지역경기 활성화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모집 기간과 프로그램 일정과 같은 자세한 사항은 고성군 문화관광과 관광진흥담당(055-670-2235)에 물어보면 된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민주당 참패, 촛불정신 포기에서 시작되었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