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경남 고성군 관광기념품·디자인 공모전 선정작 발표

> 뉴스 > 관광문화뉴스

2020 경남 고성군 관광기념품·디자인 공모전 선정작 발표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1-01-07 오후 03:02:56  | 수정 2021-01-07 오후 03:02:56  | 관련기사 건

6-2 2020 경남 고성군 관광기념품 디자인 공모전 선정작 발표-일반상품 분야 대상작.jpg

 

고성군을 상징하는 특색 있는 우수 관광기념품과 디자인을 개발해내고자 열였던 “2020 경남 고성군 관광기념품·디자인 공모전에서 21점의 작품을 선정해 발표했다.

 

고성군은 지난해 98, 일반상품(완제품) 분야와 아이디어(시안)분야에서 우리나라 국민을 대상으로 경남 고성군의 특성을 나타낼 수 있는 관광기념품과 관광기념품 디자인을 공모한다고 공고했다.

 

지난해 1130일부터 124일까지의 접수기간 동안 일반상품분야 모두 100점과 아이디어 분야 15점의 작품이 접수돼, 1218일 행정과 전문가의 심사를 거쳐 21점이 뽑혔다.

 

6-1 2020 경남 고성군 관광기념품 디자인 공모전 선정작 발표-아이디어 분야 대상작.jpg


일반상품 분야에서는 대상에 정환오 씨의 고성 오광대 탈시계”(고성오광대의 탈모양을 시계로 형상화) 금상에 이재호 씨의 고성 가리비축제”(고성 가리비 모양의 귀걸이, 목걸이, 열쇠고리와 여러 작품) 은상에 엄항섭 씨의 “3D 공룡퍼즐동상에 김정남 씨의 친구가 된다는 것”, 이유정 씨의 행복한 가리비”, 박소현 씨의 고성군 한바퀴 윷놀이가 뽑혔으며 나머지 작품 10점이 입선했다.

 

아이디어 분야에서는 대상에 이민찬·이범수 씨의 공룡컬러링북&공룡엽서”(공룡을 자기만의 색깔로 채색) 금상에 조영우·이송희 씨의 고성 오니 시니 셀카봉은상에 박상현·강선아 씨의 알약보틀과 박희지·이영주씨의 공룡마스크&공룡 그립톡동상에 주상현 씨의 화석 와플메이커와 박소희 씨의 거류산에서 바라보다가 뽑혔다.

 

고성군은 앞으로 입상작과 입선작 21점을 고성군 관광기념품으로 사서 이용하고, 홈페이지와 SNS를 비롯한 관내 공공기관에 고성군 관광기념품을 알리고 고성군 주요 관광지 판매장에서 기념품을 팔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고성군 관계자는 “2020 경남 고성군 관광기념품과 디자인 공모전에 작품을 응모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이번 공모전 선정작이 2021 고성공룡세계엑스포를 앞두고 고성관광을 홍보할 수 있는 콘텐츠로서 큰 역할을 할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고성교육재단 앞날이 창창하기를 바란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