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0회 회장기전국장사씨름대회 고성에서 연다

> 뉴스 > 관광문화뉴스

제50회 회장기전국장사씨름대회 고성에서 연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10-22 오후 03:18:01  | 수정 2020-10-22 오후 03:18:01  | 관련기사 건


- 고등부, 대학부, 일반부 500여 명 참가, 민속씨름 진수 선보여

- 기술씨름의 향연으로 씨름 제2의 전성기 기대


2-1 유구한 전통 고성군 고유의 얼 씨름과 함께 한다.jpg

 

고성군(군수 백두현)1023일부터 27일까지 5일 동안 50회 회장기전국장사씨름대회를 고성군국민체육센터에서 연다.

 

대한씨름협회(회장 직무대행 황경수)가 주최하고 경남씨름협회(회장 박필근), 고성군씨름협회(회장 박정만)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고등부, 대학부, 일반부 개인과 단체 경기로 열리며 500여 명의 선수들이 참가해 5일 동안 토너먼트 경기로 민속씨름 최강자를 가리게 된다.

 

고성군과 대한씨름협회는 이번 대회가 코로나19 사회생활 속 거리두기 1단계 상황에서 열리는 만큼 코로나19의 철저한 예방과 관리를 위해 노력했다.

 

이번 대회 참가선수와 대회장에 출입하는 모든 관계자는 코로나19 검사 후 확인증을 내야 하며, 대회가 열린 뒤에도 하루 동안 다닌 곳을 확인 받으며 철저히 관리한다.

 

, 경기장 출입구에 자외선소독 칸막이와 열화상카메라를 설치하고 등록자를 확인하는 문진표를 작성해 철저한 출입통제 체계를 갖춘다.

 

관중 없는 경기지만 유튜브로 생중계한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민속씨름 축제의 마당이 될 이번 대회에 참가한 모든 선수단과 관계자들을 진심으로 환영한다코로나19로 많은 씨름대회가 취소돼 어려움이 많았던 대한민국 씨름이 다시 기지개를 펴는 대회가 되기 바란다고 전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고성이 海上王國이었다???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