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3회 소가야문화제 작은 규모로 연다

> 뉴스 > 관광문화뉴스

제43회 소가야문화제 작은 규모로 연다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0-09-22 오후 04:43:55  | 수정 2020-09-22 오후 04:43:55  | 관련기사 건


- 925일부터 27일까지 송학동고분군 일원에서 열려


1-2 소가야 얼 송학에 물들다 제43회 소가야문화제 개최.jpg

 

고성군(군수 백두현)925일부터 27일까지 3일 동안 송학동고분군 일원에서 소가야 얼, 송학에 물들다라는 주제로 제43회 소가야문화제를 연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행사를 열지 여부에 많은 관심과 걱정이 있었고, 이에 따라 몇 차례의 관계자 회의와 간담회를 거쳐 축소해 여는 방향으로 가닥을 정했다.

 

1-4 소가야 얼 송학에 물들다 제43회 소가야문화제 개최.jpg

 

고성군이 후원하고 사단법인 소가야문화보존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소가야 유적 송학동고분과 고성 시장을 연결하는 야외 문화전시와 체험 홍보 칸막이 관을 운영하며, 작은 규모 공연 위주로 열릴 예정이다.

 

따로 개회식이나 폐회식 없이 고성농요, 고성오광대의 식전 공연을 시작으로 개회식을 겸한 서제봉행, 소규모 공연인 버스킹공연, 고성군여성합창단공연, 고성농요 공연이 송학동고분군과 고성시장 일대에서 열린다.

 

더구나 올해는 고성 송학천 일대에 디카시와 거리사진전을 열고, 읍면마다 정성들여 만든 허수아비 경연대회를 열어 읍·면민의 단합과 기량을 뽐낸다.

 

이밖에도 서예가훈쓰기, 폐현수막 이용 에코백 만들기, 소가야도자기만들기, 소가야왕 포토존과 같은 여러 가지 볼거리와 체험프로그램이 군민 위주로 열리며, 고성박물관 주변으로 벼룩시장과 전통차 시음회, 여성농민회의 직거래 장터도 열린다.

 

1-3 소가야 얼 송학에 물들다 제43회 소가야문화제 개최.jpg


1-1 소가야 얼 송학에 물들다 제43회 소가야문화제 개최.jpg

 

또 지난 10일 결정된 송학동고분군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대상 최종 선정을 기념하고 알리기 위한 칸막이 관을 운영해 군민들에게 송학동고분군의 역사 가치를 널리 알린다는 계획이다.

 

이번 행사가 사회상 거리두기 2단계 방역지침을 철저히 하며 벌이는 행사인 만큼 실외 100인 이상의 인원이 모이는 대규모 공연행사인 군민노래자랑, 18회 전국시조경창대회, 1회 이동훈가요제, ·면 농악경연대회, 고성박물관의 실내전시는 행사기간 동안 열리지 않는다.

 

백두현 고성군수는 올해는 코로나19로 많은 군민들이 즐기고 함께해야 할 행사들이 줄어들어 아쉽지만 다채로운 문화전시와 함께 풍요로운 가을 향기에 취하는, 작지만 뜻 있는 행사가 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곧 사람들이 몰려 들텐데~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