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코카콜라-세계자연기금-한국생태환경연구소, 수자원 확보 협력 협약

> 뉴스 > 고성뉴스

고성군-코카콜라-세계자연기금-한국생태환경연구소, 수자원 확보 협력 협약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3-03-20 오후 03:11:41  | 수정 2023-03-20 오후 03:11:41  | 관련기사 건


- 마암면 성전마을 소류지 준설사업 준공


1-1 고성군-코카콜라-세계자연기금-한국생태환경연구소, 수자원 확보 프로젝트 협력_오른쪽부터 이상용 한국생태환경연구소 이사장, 박민혜 한국세계자연기금 선임국장, 구남주 한국 코카-콜라 상무.JPG

 

고성군(군수 이상근)320일 한국 코카-콜라, WWF-Korea(세계자연기금 한국본부), 한국생태환경연구소와 물순환과 수자원 확보 계획에 대한 상호 협력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한국 코카-콜라가 2017년부터 추진한 음료 생산에 쓴 물을 자연으로 다시 돌려보내는 통합 수자원 관리 계획의 하나로 마련됐다.

 

협약의 주요 골자는 한국 코카-콜라에서 용수 부족에 어려움을 겪는 마을의 수자원을 확보하기 위해 사업비를 투자해 물을 관리 한다는 계획이다.

 

1-3 고성군-코카콜라-세계자연기금-한국생태환경연구소, 수자원 확보 프로젝트 협력 협약 (1).JPG


1-5 고성군-코카콜라-세계자연기금-한국생태환경연구소, 수자원 확보 프로젝트 협력 협약_성전 소류지 준공식.jpg


2023년 첫 대상지로 뽑힌 마암면 성전마을은 건천 상류 천수답 형태의 농촌 마을로, 습관처럼 농업용수가 부족한 곳 가운데 한 곳이다.

 

이에 한국 코카-콜라는 하천 상류 성전 소류지 저수량을 늘리기 위해 준설사업을 벌였는데, 사업에 속도를 붙이고자 정식 협약 전 착공해 협약과 함께 준공할 수 있었다.

 

구남주 상무는 한국 코카-콜라는 지속가능경영이라는 경영 철학 아래 지역사회와 자연에 물을 환원하자는 취지의 물 환원 계획을 진행해오고 있다앞으로도 수자원 환경을 위해 지역사회와 함께 해당 유역권을 꾸준히 관리하는 것은 물론, WWF와 우리나라 실정에 맞는 다양한 친환경 계획을 실행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근 고성군수는 농업용수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에 민관이 협약하고 수자원을 확보해 주민들의 걱정을 덜 수 있어서 기쁘다고성군은 부족한 수자원을 해결하기 위해 하천수와 연결된 저류지(큰 둠벙) 조성사업과 같은 농업기반시설 확충사업을 계속 벌여나가 지역 주민들의 오랜 바람을 해결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고성 대표음식 비빔우동과 팥물 도넛

최근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