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면 용정리에 문치가자미 5만 마리 풀어

> 뉴스 > 고성뉴스

동해면 용정리에 문치가자미 5만 마리 풀어

고성인터넷뉴스  | 입력 2021-09-15 오후 04:45:58  | 수정 2021-09-15 오후 04:45:58  | 관련기사 건

4-3 문치가자미 무상 방류.jpg 

 

고성군이 수산자원을 늘리고 어업인의 소득을 올리기 위해 문치가자미 종자 5만여 마리를 동해면 용정리에 풀었다.

 

914일 풀어준 문치가자미 종자는 경상남도 남해군 대지수산(대표 이상모)에서 지원받아 무상으로 풀어준 것으로 크기는 5cm 안팎이었다.

 

고성군은 올해 25,000만 원의 사업비를 들여 수산종자 풀어주는 사업을 벌이고 있는데, 지난 6월에도 자란만, 당동·진해만 바다에 문치가자미, 돌돔, 말쥐치 598천 마리를 풀어줬다.

고성군 관계자는 문치가자미 종자들이 자라면 수산자원조성과 어획량 증가로 어업인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다종자를 풀어 놓은 바다에서 불법 어업을 하지 않도록 해당 바다 어업인·어촌계와 협력해 어린 종자를 보호하고 관리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4-2 문치가자미 무상 방류.jpg


4-1 문치가자미 무상 방류.jpg






고성인터넷뉴스 gsinews@empas.com

ⓒ 고성인터넷뉴스 www.gsinews.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이 기사에 대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작성자 :
  • 비밀번호 :

칼럼&사설전체목록

파리 목숨과 같은 계약직 노동자

최근뉴스